콘텐츠바로가기

리니지M, 첫날 이용자 126만명…1인당 평균 168분 이용

입력 2017-06-22 14:50:47 | 수정 2017-06-22 14:50: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엔씨소프트가 선보인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리니지M의 출시 첫 날 126만명의 이용자가 몰린 것으로 분석됐다.

22일 앱(응용프로그램) 분석 업체 와이즈앱에 따르면 전날 오전 0시부터 당일 자정까지 126만명이 이 게임을 설치, 이용한 것으로 추산됐다. 이는 스마트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표본조사를 한 결과다.

1인당 평균 이용 시간은 168분이었다.

연령별로 보면 30대가 전체의 51%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20대 22%, 40대 19%, 10대 7% 순이었다.

리니지M은 원작 PC 온라인 게임인 리니지의 핵심 요소를 모바일로 구현한 게임으로 출시 전 흥행에 기대를 모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