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 "올 하반기부터 공무원 블라인드 채용 시행"

입력 2017-06-22 14:55:26 | 수정 2017-06-22 14:55:26
글자축소 글자확대
문재인 대통령이 올 하반기부터 공무원과 공공부문 채용 시 블라인드 채용을 실시할 것을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22일 오전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며 "공무원과 공공부문은 정부 결정만으로 가능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채용하는 분야가 일정 이상의 학력이나 스펙, 신체 조건을 요구하는 특별한 경우 외에는 차별적 요인을 일절 기재하지 않도록 해 똑같은 조건과 출발선에서 오로지 실력으로 공정하게 경쟁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블라인드 채용제) 법제화 전까지는 민간 쪽은 강제할 수 없지만, 민간 대기업들도 과거 블라인드 채용제를 실시한 사례들에 의하면 훨씬 실력과 열정 있는 인재를 채용할 수 있었다는 게 증명이 됐다"며 "민간 대기업들에도 권유하고 싶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대선후보 시절 공공부문 블라인드 채용 의무제를 공약으로 내건 바 있다. 또 로스쿨 입시를 블라인드 시험으로 개선, 문호를 넓히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혁신도시 사업으로 지역으로 이전된 공공기관이 신규채용을 할 때 적어도 30% 이상은 지역인재를 채용하도록 지역인재 채용 할당제를 운영했으면 한다"며 "그래야 혁신도시 사업이 지역인재까지 발탁해 지역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내는 진정한 혁신도시, 진정한 국가 균형발전사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