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울날씨 폭염 지속…최고 기온 32도

입력 2017-06-24 11:31:47 | 수정 2017-06-24 11:31: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울날씨 폭염 지속…최고 기온 32도(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날씨 폭염 지속…최고 기온 32도(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


24일도 폭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서울날씨도 덥겠다. 최고 기온이 32도까지 예보됐다.

기상청은 이날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3도 내외로 오르면서 덥겠다고 밝혔다.

이날 전국에 구름이 많고 대기 불안정으로 중부 내륙, 경북 북부 내륙, 전북 북동 내륙은 낮부터 밤 사이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는 장마 전선의 영향으로 흐리고 오전에 비가 올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5∼20㎜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3∼33도로 예상된다. 서울과 대구 등은 32도까지 오를 전망이다.

오존 수치는 전국에서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자외선 지수는 오전에 '보통' 수준이었다가 오후에 '약간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