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울 포함한 수도권 지역 폭염주의보, 8일만에 해제

입력 2017-06-24 16:56:37 | 수정 2017-06-24 16:56: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기상청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기상청



서울 지역에 발령됐던 폭염주의보가 8일 만에 해제됐다.

기상청은 서울과 충북, 계룡·홍성 등 충남 7개 시·군, 여주·성남·가평 등 경기 14개 시·군에 발령된 폭염주의보를 24일 오전 11시를 기해 해제한다고 발표했다.

서울을 비롯해 경기 동두천·포천·가평·이천·안성·여주·양평 등은 지난 16일 폭염주의보가 내려지고 여드레 만에 주의보가 해제되는 것이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되는 날이 이틀 이상 계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한편 기상청은 "25일 우리나라가 동해 상에 자리한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면서 전국에 구름이 많고 대기 불안정으로 소나기가 오겠다"면서 "예상강수량은 5∼20㎜가량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