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롯데자이언츠, 8회 7득점하며 2연패 탈출 성공

입력 2017-06-24 22:35:59 | 수정 2017-06-24 22:35:5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KBSNSPORTS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KBSNSPORTS



롯데 자이언츠가 역전승을 거두며 2연패에서 탈출했다.

롯데 자이언츠는 2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원정경기에서 두산 베어스에 8-4 역전승을 거뒀다.

1-4로 끌려가던 롯데의 타선은 8회 초 폭발했다. 롯데는 선두타자 손아섭부터 4번 이대호까지 4타자 연속 안타로 2점을 만회하고 무사 1, 2루의 기회를 이어갔다.

두산은 3번째 투수 김승회를 마운드에서 내리고 이용찬을 투입했다. 그러나 강민호의 몸에 맞는 공으로 무사 만루의 기회를 잡은 롯데는 김상호의 좌전 적시타로 결국 4-4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이어 김대륙이 내야 뜬공으로 물러났지만 이후 신본기, 문규현, 손아섭의 3타자 연속 적시타가 터져 나왔다. 롯데는 8회 타자일순하며 8안타와 사구 1개를 묶어 7점을 수확하고 1-4의 열세를 8-4의 더블 스코어로 바꿔놓았다.

한편 롯데 선발 브룩스 레일리는 2회까지 4실점 하며 흔들렸으나 이후 추가 실점을 막고 7이닝까지 소화하며 승리 투수가 됐다. 개인 3연패를 끊은 레일리는 시즌 4승(7패)째를 거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