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틀트립' 이휘재 "서언·서준, 길 다 외울 정도로 수족관을 좋아한다"

입력 2017-06-24 22:10:12 | 수정 2017-06-24 22:10: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배틀트립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배틀트립



'배틀트립' 이휘재가 수족관을 좋아하는 아이들의 이야기를 꺼냈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배틀트립'에서는 일본 오키나와의 해양박 공원 추라우미 수족관을 방문한 이현이와 김나영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배틀트립'에서 이현이는 오키나와에 크고 유명한 수족관이 있다며 여행코스를 소개했다.

이에 '배틀트립' 출연진들은 "아이들은 수족관을 정말 좋아하지 않냐"며 공감했고, 이휘재는 "우리 아이들은 우리나라 수족관 길을 다 외웠다. 너무 많이 가서"라고 말했다.

김나영은 "저는 사실 수족관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고 말했지만, 추라우미 수족관을 직접 방문하고 만족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