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콜로설vs괴물, 서울에 괴수가 나타났다!

입력 2017-06-25 13:32:14 | 수정 2017-06-25 15:15: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콜로설, 예고편 영상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콜로설, 예고편 영상 캡쳐



25일 KBS '출발! 비디오여행'에서는 서울에 나타난 괴물을 그린 두 영화 '콜로설'과 '괴물'을 비교했다.

콜로설은 앤 해서웨이 주연의 영화다. 뉴욕에서 남자친구와 살던 '글로리아'는 직장과 남자친구를 모두 잃고 고향으로 돌아온다.

무기력하게 살던 중 글로리아는 지구 반대편 대한민국 서울에 나타난 괴수가 자신과 똑같이 행동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그녀가 매일 아침 8시5분 놀이터에 가면, 서울에 거대 괴수가 나타난다. 글로리아가 춤을 추면 서울에서 괴수도 함께 춤을 춘다. 그러나 자신의 행동이 괴수를 통해 큰 인명 피해를 발생시킨다는 것을 알게 된 그녀는 일을 해결하기 위해 한국으로 떠난다.

콜로설은 글로리아가 자신의 쓸모를 찾아가는 과정을 보여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