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의 미친 섭외력…서민정, 10년 만에 화려한 컴백

입력 2017-06-26 08:51:40 | 수정 2017-06-26 11:18:26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서민정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서민정


배우 서민정이 10년 만에 방송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MBC(사장 김장겸)가 25일 방송한 ‘복면가왕’에서는 58대 가왕 ‘흥부자댁’에게 도전하는 8인 도전자들의 막상막하 듀엣곡 대결이 펼쳐졌다. 얼굴이 공개된 4명의 복면가수 중 최고의 화제를 모은 인물은 10년 만에 돌아온 ‘꽈당민정’ 서민정이었다.

조용필의 ‘단발머리’를 꾸밈없는 감성으로 부른 ‘감자튀김’은 “순수한 목소리처럼 아름다운 분이다” 라는 평을 받으며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결과 공개 후 진정성 있는 맑은 목소리로 윤종신의 ‘팥빙수’를 노래한 ‘감자튀김’의 정체가 10년 만에 돌아온 ‘꽈당민정’ 서민정으로 밝혀져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

2006년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 이후 모습을 보이지 않았던 그녀가 여전히 변함없는 눈웃음으로 등장한 것이다.

가면을 벗은 서민정은 “10년 전 남편과 결혼 후에 뉴욕으로 떠났다. 열 살이 된 딸과 함께 열심히 살고 있다” 라며 근황을 공개했다.

이어 그녀는 “최민용씨 출연 이후 많은 사람들에게 연락이 왔다. 6개월 동안 열심히 연습했다. 아직까지도 저를 잊지 않고 그리워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라며 벅찬 심정을 고백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조장혁은 “음치 중에 유일하게 듣기 좋은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 라며 따뜻한 응원을 보내 판정단들의 공감을 얻기도 했다.

한편 7연승의 대기록을 향해 질주하는 노래9단 흥부자댁’에게 맞서는 실력파 복면가수 4인의 솔로곡 무대는 이번 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