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손연재 닮은꼴' 크리샤츄 "유희열 앞에서 가장 긴장했다"

입력 2017-06-26 13:57:01 | 수정 2017-06-26 13:57:0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K팝스타 시즌6' 출신 크리샤 츄가 "손연재와 닮아 영광"이라고 말했다.

26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가수 크리샤 츄와 박재정이 출연했다.

이날 DJ 최화정은 크리샤 츄에게 “웃는 게 정말 예쁘다. 손연재를 닮았다”고 말했다.

이에 크리샤츄는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 듣고 기분이 좋았다”며 “너무 예쁘신 분이라 괜찮을까 싶다. 그래도 영광이다”라고 덧붙였다.

'K팝스타 시즌6' 출연 당시 가장 좋았던 심사위원으로는 유희열을 꼽았다.

크리샤 츄는 "다른 분들도 좋았지만 유희열 심사위원님이 가장 좋았다"며 "제일 좋았다고 했지만 사실 유희열 심사위원님 앞에서 제일 긴장도 많이 했다. 무대할 때 말씀이 없이 디테일하게 집중해서 보시기 때문에 긴장을 많이 했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