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유진 "남편 백종원, 내게 월급 안 줘…열정페이다"

입력 2017-06-26 16:07:19 | 수정 2017-06-26 16:07:1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소유진이 남편 백종원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소유진은 26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흥국, 안선영의 아싸라디오'에 출연했다.

이날 안선영은 소유진을 '내조의 여왕'이라 소개했다. 소유진은 백종원의 아침을 매려 차려주고 스타일리스트 일도 하고 있다며 "왜 월급을 안 주는지 모르겠다. 열정페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소유진은 "둘째 출산 하루 전까지 남편을 챙겼다"며 "남편이 방송을 해야 하는데 가을옷이 하나도 없었다. 그래서 직접 사다놓고 '이렇게 입어라'라고 순서표를 붙인 뒤 출산하러 갔다"고 털어놨다.

또 소유진은 남편과의 사이에 대해 "우리는 많이 싸우기도 하지만 아이들을 보면서 참는다"고 말했다.

이어 셋째 출산 생각에 대해서는 "내가 결혼할 때 '저는 계획이 셋이다'라고 해버렸다"며 "가족과 시댁에서 '셋째는 언제 낳니'라고 압박이 조금씩 오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