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민주당, 이혜훈 신임 대표 환영 "바른정당과 협치의 물꼬 트이길 기대"

입력 2017-06-26 16:28:34 | 수정 2017-06-26 16:28:34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혜훈 바른정당 신임 당대표기사 이미지 보기

이혜훈 바른정당 신임 당대표



더불어민주당은 26일 바른정당 신임 당대표로 이혜훈 의원이 선출된 데 대해 "이혜훈 신임 대표의 ‘합리적 소신’으로 협치의 물꼬가 트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바른정당이 낡은 보수와 결별하고, 선명한 개혁보수 정당, 합리적 보수 정당으로 거듭나는데 이혜훈 대표의 큰 역할을 기대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혜훈 대표는 선거운동을 하는 동안 자유한국당의 국정운영 발목잡기를 비판하고, ‘문재인 정부가 일하게 해줘야 한다’, ‘밀어줄 건 과감하게 밀어주자’, ‘추경안도 심사하겠다’는 등의 발언을 공개적으로 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임명을 소신 지지했고, 국정기획위원회가 제안한 인사 5대 원칙 구체화에도 동의했다.

백 대변인은 "바른정당의 당대표 선출 과정과 결과는 진정 민심이 어디에 있는지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계기라고 생각한다"면서 "이혜훈 대표가 그 동안 보여준 국민 상식에 부합하는 합리적 소신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정운영을 함께 논할 수 있는 파트너로서 협치의 물꼬를 틀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바른정당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원대표자회의에서 권역별로 진행한 일반·책임당원 투표와 일반 국민 대상 여론조사를 합산한 결과 이혜훈 의원이 1위에 올라 대표 최고위원 자리를 거머쥐었다고 밝혔다.

경쟁자인 하태경·정운천·김영우 의원은 모두 최고위원에 올랐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