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방탄소년단, 美 타임 선정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

입력 2017-06-27 10:45:08 | 수정 2017-06-27 13:33:0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인으로 유일하게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선정한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에 선정됐다.

타임은 26일(현지시간)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The 25 Most Influential People on the Internet)'의 기사를 게재하고 방탄소년단,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해리포터의 작가 조앤 K. 롤링 등 25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타임은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선정을 발표한 것은 이번이 세 번째로, 후보들의 소셜 미디어에 대한 전 세계적인 영향력과 화제성을 검토했다"고 밝혔다.

이어 “방탄소년단은 다양한 플랫폼에서 인기를 집계하는 빌보드 '소셜 50 차트'에서 저스틴 비버, 셀레나 고메즈를 제치고 27주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아티스트로서 아주 인상적인 위업"이라고 보도했다.

또 "특히 방탄소년단은 비욘세의 팬덤인 Beyhive에 견줄만한 팬덤을 가지고 있다"며 "2016년 방탄소년단의 '아미'라고 불리는 팬덤은 '윙스' 앨범을 케이팝 앨범 중 가장 높은 순위인 26위에 안착시켰고,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톱 소셜 아티스트 수상에도 기여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지난달 열린 2017 '빌보드 뮤직 어워드' 시상식 수상 소감을 언급하며 "방탄소년단의 랩몬스터가 이 상은 우리에게 사랑과 빛을 비추는 전 세계 모든 이들의 것이라고 밝히며 팬들에게 공을 돌렸다"고 밝혔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7일(오늘) 오후 10시 네이버 V LIVE +를 통해 'BTS BON VOYAGE SEASON 2' 1화를 공개하며, 방송 후 11시부터 멤버들이 직접 출연해 여행기를 소개하는 1화 특별 코멘터리 라이브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