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진·에디킴, 열애설 입장 번복…"상의 끝에 인정하기로"

입력 2017-06-28 14:44:13 | 수정 2017-06-28 17:23: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진 에디킴기사 이미지 보기

소진 에디킴


그룹 걸스데이 멤버 소진과 가수 에디킴이 열애를 부인했다가 다시 인정했다.

28일 오전 소진과 에디킴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즉각 “친구사이 일뿐이다.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소속사 측은 열애를 부인한지 약 4시간 만인 이날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입장을 번복했다.


소진과 에디킴 소속사 측은 "먼저 급작스러운 보도에 입장을 정확히 전달드리지 못해 혼란을 드린 점 사과드린다"며 "소진과 에디킴은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이제 막 교제를 시작한 시점에 급작스러운 보도로 인해 조심스럽고 신중해하고 있다"고 열애를 인정했다.

입장을 번복한 이유에 대해 양측은 "서로 배려하다보니 먼저 열애 사실을 부인했으나, 서로 상의 하에 공식적으로 연애를 인정하기로 결정했다"며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두 사람을 지켜봐 주시고, 앞으로 두 사람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소진과 에디킴은 지난해 CGV 리얼리티프로그램 ‘나도 감독이다 : 청춘 무비’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해당 프로그램을 통해 친분을 쌓았고, 이를 계기로 연인으로 발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