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썰전' 전원책 대신하는 박형준은 누구

입력 2017-06-30 10:36:27 | 수정 2017-06-30 10:36:2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형준 전 사무총장.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박형준 전 사무총장. 한경DB

박형준 전 국회 사무총장이 전원책 변호사 후임으로 '썰전'에 합류한다.

30일 방송계에 따르면 JTBC는 최근 박형준 전 사무총장을 '썰전' 보수패널로 확정했다. 앞서 유시민 작가가 '좋은 파트너'로 꼽은 인물이기도 하다.

박형준 전 사무총장은 지난 1월 '썰전'에 정청래 전 의원과 함께 출연한 바 있다.

17대 국회의원 출신인 박형준 전 사무총장은 2007년 한나라당 대변인을 맡았고, 2008년 이명박 정부에서 대통령실 홍보기획관과 정무수석비서관을 거쳤다. 2014년 9월~2016년 6월 제38대 국회 사무처 사무총장을 지냈다.

전 변호사는 29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박형준 전 사무총장에게 자리를 내준다. 그는 TV조선 메인뉴스의 앵커로 자리를 옮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