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인나 "'도깨비'는 터닝포인트…아이유는 원동력"

입력 2017-06-30 10:25:13 | 수정 2017-06-30 10:25:13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인나 /사진=Kwave기사 이미지 보기

유인나 /사진=Kwave


배우 유인나가 대지의 여신으로 변신했다.

유인나는 글로벌 한류 매거진 케이웨이브 엠(KWAVE M) 49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는 일본 오키나와 로케이션으로 진행된 것으로, 공개된 화보 속에는 오키나와의 청량한 풍경을 배경으로 자연을 만끽하는 유인나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유인나는 이날 바람에 날리는 하늘하늘한 원피스 및 카디건과 같은 의상으로 여신과도 같은 자태를 뽐냈다. 유인나는 오키나와의 평화로운 바다와 들판에 걸맞게 몽환적이면서도 아름다운 표정 연기를 선보여 은은한 매력을 발산했다. 오키나와의 쾌청한 바람을 느끼는 유인나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유인나는 이날 타이트한 로케이션 일정에도 불구하고 웃음을 잃지 않고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전언. 또한, 대한민국 대표 여배우답게 매혹적인 표정 연기를 선보여 현장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유인나 /사진=Kwave기사 이미지 보기

유인나 /사진=Kwave


유인나는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도깨비'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털어놓았다. 유인나는 자신의 터닝포인트가 된 작품으로 '도깨비'를 꼽으며 작가 김은숙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유인나는 "배우로서 소극적이고 자신감을 잃었을 때 김은숙 작가님이 날 찾아주셨다. 그것만으로도 쓸모 있는 배우가 된 것 같아 내 연기 인생을 다시 되돌아보게 됐다"며 "'도깨비'로 인해 캐릭터를 분석하고 실현해내는 쾌감을 배우게 됐다"고 소회를 털어놨다.

유인나는 이날 절친 아이유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유인나는 "아이유는 나를 움직이게 하는 힘을 가졌다"며 "아이유에게는 포기한 것도 다시 하게 만드는 진심과 설득력이 있다. 둘 다 서로 다음 행보에 대해 다짜고짜 용기를 북돋아 주는 편인데, 아이유가 내게 해주는 응원들은 마치 최면과도 같은 강력한 힘이 있다"고 남다른 우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한편, 유인나는 올 초 케이블 채널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써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쳐 큰 사랑을 받았다. 현재 유인나는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