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6' CP "다듀·타이거JK 등 역대급 프로듀서, 6년 동안 러브콜"

입력 2017-06-30 11:24:19 | 수정 2017-06-30 12:33:11
글자축소 글자확대
쇼미더머니6 제작발표회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쇼미더머니6 제작발표회 / 사진=최혁 기자


'쇼미더머니6' CP가 역대급 프로듀서 군단을 모은 비결이 '정성'이라고 밝혔다.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홍대 aA 디자인 뮤지엄에서 열린 Mnet '쇼미더머니6'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고익조 CP, 지코, 타이거JK, Bizzy, 다이나믹듀오, 박재범, 도끼 등이 참석했다.

이날 고익조 CP는 최강의 프로듀서 군단을 꾸린 것에 대해 "비결은 정성이다. 5~6년 동안 계속해서 러브콜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렇게 참여를 결정한 이유는 프로그램이 발전하는 모습이 있었기 때문인 것 같다.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래퍼 서바이벌인 '쇼미더머니6'에는 힙합 1세대부터 슈퍼 루키 등 신구를 막론한 실력파 래퍼들이 총출동한 사실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또한 대한민국 힙합을 이끄는 거장들이 프로듀서 군단으로 합류해 각양각색의 심사를 펼칠 예정이다.

'쇼미더머니6'는 오늘(30일) 밤 11시 첫 방송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