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지헌, 여섯 아이 아빠된다…"현재 임신 8주"

입력 2017-06-30 14:16:36 | 수정 2017-06-30 14:17: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지헌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박지헌 인스타그램


그룹 V.O.S 박지헌이 여섯 아이의 아빠가 된다.

30일 박지헌은 SNS를 통해 아내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또 장문의 글로 소감을 전했다.

박지헌은 "여섯째야말로 아내의 정말 어려운 결정이었다"며 "아내에게 응원의 마음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지헌은 지난 2010년 학창시절 만난 아내 서명선씨와 혼인신고 사실을 밝히고, 2014년 늦은 결혼식을 올렸다. 슬하에 3남 2녀를 두고 있다.

<박지헌이 SNS에 올린 글 전문>

부디 축하해주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글 올립니다. 실은 저희 부부에게 여섯째 아이가 생겼습니다. 8주 된 사진인데 이제 작은 팔다리 생겨나고 있는 때라 합니다. 사실 지난주는 입덧 때문에 힘들었던 아내가 매운 음식이 먹고 싶다고 해서 밖에 나갔던 날이 바로 지난번 도루묵찌개 먹던 날입니다.

여섯째야말로 아내의 정말 어려운 결정이었고 부모님을 비롯한 우리 가족들은 그런 아내의 헌신이 마음에 너무 어려웠지만 그깊은 마음을 이제는 존중하기로 했습니다. 사실 아이가 이렇게 많다고 해도 막상 살고있는 저희는 그리 많다는 걸 느끼질 못합니다. 지칠 때도 있고 어떨 땐 힘들어서 부둥켜 울기도 하지만 그래도 대부분은 분주해서 더 즐겁고 더 채워지는 에너지 같은게 있어서 괜찮습니다.

이 모든 게 이미 세상에는 너무 공감받을 수 없는 삶이기도 하고 뭔가 점점 더 멀어지는 느낌에 우리는 이 여섯째 아이 소식을 어떻게 전할지 더 조심스럽고 계속 어려웠었습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지난주는 저희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모든 가족들이 참 많이 놀랍고 혼란스러운 시간들을 보냈습니다. 물론 지금은 서로 통화하고 웃어넘기고 모두 아무렇지 않습니다^^

그러던 중 오늘 아침 아내가 아이 소식을 지금 바로 알리는 게 맞을듯 하다며 다 내려놓고 지켜보자며 저에게 글을 부탁합니다. 아내의 삶이 세상과는 많이 다르게 보일 순 있지만 그 안에서 또 다른 기쁨과 행복을 느끼며 살아간다는 아내에게 응원의 마음 부탁드립니다.

아내는 지금도 저를 위로하고 그냥 더 잘 살자며 웃어내는 참 크고 넉넉한 마음의 여자입니다. 부족하지만 저희 부부의 진심과 좋은 모습에도 관심을 가져주시고 이 귀한 아이들 올바른 양육과 사랑으로 잘 키워낼 테니 정말 진심 어린 관심이라면 부디 자세히 지켜봐 주셨으면 합니다. 8개월 후면 새로운 생명을 또 만나게 됩니다. 먼저는 아내와 아이의 건강을 위해서 기도 부탁드립니다.

이제 저희 부부는 더 아이들에게 집중하겠습니다. 서로 더 협력하고 더 열심히 희생해서 그래서 더 행복해지는 그런 삶을 꼭 잘 살아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박지헌 서명선 올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