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쇼미더머니6' 긴장감 속 더블케이의 랩 중단, 합격 여부는 다음주 공개

입력 2017-07-01 11:27:54 | 수정 2017-07-01 18:55:3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쇼미더머니6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쇼미더머니6



더블케이가 '쇼미더머니6' 탈락 위기에 놓였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쇼미더머니6'에서는 대장정을 위한 래퍼들의 1차 예선이 전파를 탔다.


이날 '쇼미더머니6'에 출연한 넉살은 프로듀서들 사이에서도 강력한 우승후보로 떠올랐다. 특히 심사를 맡은 도끼는 넉살의 랩을 듣기 위해 다른 참가자들의 심사를 빨리 끝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다이나믹 듀오는 "혹시 넉살 씨가 생각해 둔 팀이 있나요?"라고 물으며 본격 심사도 하기 전에 그의 영입의사를 내비치기도 했다.

한편 '쇼미더머니' 시즌1 우승자인 더블케이의 심사는 타이거jk가 맡았다. 이날 더블케이는 넉살과는 전혀 다른 스타일의 랩을 선보이며 경기장 안의 사람들을 집중시켰다.

그러나 더블케이는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이며 랩을 시작했다. 더블케이는 래핑을 이어가다 멈추는 모습을 보이며 궁금증을 자아냈다. 더블케이의 합격 여부는 공개되지 않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