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바른정당 "한국당 홍준표號 혁신 먼저 해야"

입력 2017-07-03 15:04:31 | 수정 2017-07-03 15:04:4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바른정당은 3일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등 신임 지도부에 "이번 전당대회 결과가 자칫 상처뿐인 결과로 막을 내리지 않으려면 홍 대표가 밝혔듯 당의 혁신이 선행돼야 한다"고 말했다.

전지명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한국당은 그동안 치열했던 경선과정을 거치며 후보들 간의 감정싸움이 심각했다"며 "한국당은 19대 대선 기간 선거보조금으로 120억 원과 연간 약 120억 원이 넘는 국고보조금을 받는 거대 정당"이라고 말했다. 이후에 그는 "보조금은 국민의 혈세로 지원되는 만큼 새 지도부는 공당으로서 그에 걸맞은 역할을 다해주길 바란다"라고 촉구했다.

"당에 지급되는 보조금은 국민의 혈세로 지원되는 만큼 새 지도부는 공당으로서 그에 걸맞은 역할을 다해주길 바란다"라고 촉구했다. 전 대변인은 홍 대표가 수락연설에서 '당을 쇄신하고 혁신해 전혀 달라진 모습으로 국민 여러분의 신뢰를 받을 것을 약속한다'고 밝힌 대목을 언급하며 "한국당이 그동안의 그릇된 보수와 결별하고 오직 국민만 바라보는 합리적 보수를 만들어가겠다는 것"이라 평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