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태우 "요즘 인터넷 기사 즐겨봐…현대인 고민은 '외로움'"

입력 2017-07-03 15:25:13 | 수정 2017-07-03 16:09: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김태우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김태우 / 사진=최혁 기자


가수 김태우가 현대인의 외로움에 대해 이야기했다.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김태우의 여섯 번째 앨범 '티-위드(T-WIT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통해서다.

이날 김태우는 "요즘 즐겁고 행복한 일보다 안 좋은 일들이 많았다. 나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힘든 것을 참고 사는 것 같았다"며 "음악을 통해 대리만족시켜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요즘 인터넷 기사를 즐겨본다. 그걸 보면 대중분들이 무엇을 고민하는지 알게 된다"며 "현대인들이 갖고 있는 정신병이 '자기가 외로운 줄 모르는 것'이라더라"며 "'따라가'에는 혼자라 느끼지 말고 네 맘이 시키는대로 가다보면 널 사랑하고 아끼는 사람들이 주변에 있을 것이라는 내용이 담겨있다"고 타이틀 곡 '따라가'에 대해 설명했다.

김태우의 '티 위드(T-WITH)'는 '태우와 함께 모두 즐기자'라는 메시지를 담은 앨범으로, 힘들어하는 모든 이들에게 힐링과 위로를 선사하고자 제작됐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해외 유명 뮤지션들과 작업한 엔지니어 클라우디오 퀘니, 크리스 게링거가 참여했으며, 김태우가 직접 작곡 및 작사, 프로듀싱을 도맡아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김태우는 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티-위드'를 발매한 뒤 본격 활동에 나선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