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임스 김 한국GM 사장, 18개월 만에 사임

입력 2017-07-04 09:24:54 | 수정 2017-07-04 09:24:54
글자축소 글자확대
제임스 김 한국GM 사장 겸 CEO. / 사진=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제임스 김 한국GM 사장 겸 CEO. / 사진=한경 DB

제임스 김 한국GM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사진)가 사임한다.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 회장직은 그대로 유지하며 역할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4일 한국GM에 따르면 김 사장은 다음달 31일자 한국GM 사장에서 물러난다. 김 사장의 후임은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김 사장은 2009~ 2015년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이사 사장으로 일하다 2015년 6월 한국GM에 합류, 최고운영책임자(COO)를 거쳐 작년 1월부터 CEO를 맡아 왔다. 김 사장은 오는 9월부터는 한국GM의 '경영 자문'으로 활동할 것으로 알려졌다.

스테판 자코비 GM 해외사업부문 사장은 "김 사장은 재임 기간 회사의 내수판매 증대와 브랜드 강화, 고객 서비스 혁신을 주도했다"고 평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