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영민 "통신비 낮추겠다…모두가 고품질 통신서비스 누려야"

입력 2017-07-04 11:21:22 | 수정 2017-07-04 11:21:22
글자축소 글자확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인사청문회에 참석한 유영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 / 사진=국회 생중계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인사청문회에 참석한 유영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 / 사진=국회 생중계 캡쳐


유영민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후보자(사진)가 4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가계 통신비 인하를 약속했다.

유 후보자는 이날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모든 국민이 초연결시대의 고품질 통신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통신요금 부담을 낮추겠다"고 말했다.

'실체 있는 4차산업혁명 정책'을 수립, 추진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유 후보자는 주요 선진국들이 4차산업혁명에 따른 변화를 신산업과 일자리 창출의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를 시작으로 30년 넘게 산업현장과 공공기관, 학계에서 정보통신기술(ICT)을 기반으로 한 혁신과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주도해왔다"며 "이 경험을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한 변화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대한민국의 새로운 먹거리와 양질의 일자리를 만드는데 모든 역량을 바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ICT 인프라를 더욱 고도화하고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지능정보기술 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에 집중 투자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아울러 의료·제조·금융·농업 등 모든 산업과 서비스에 ICT를 융합하고 규제를 개선해 스마트 신산업을 육성한다는 구상이다. 사이버위협·정보격차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나타날 수 있는 역기능도 최소화하겠다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