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효리 컴백] "제주도 동네 꼬마들, 아이유 오면 난리…나는 요가 선생님인줄 알아"

입력 2017-07-04 14:37:01 | 수정 2017-07-04 14:41: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효리 컴백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이효리 컴백 /사진=변성현 기자


가수 이효리가 '변하지 않는 건 없다'고 말한다. 그의 새 앨범 수록곡 '변하지 않는 건'을 통해서다.

4일 서울 광진구 화양동 건국대학교 새천년홀에서 이효리의 정규 6집 앨범 'Black'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특히 앞서 '뉴스룸'에 소개돼 화제가 됐던 '변하지 않는 건'에 대해 이효리는 "영원한 것은 없는데 그렇게 살아온 제가 아이러니했다. 모든게 다 변하고, 괴로움도 없어지는데, 영광, 인기도 영원하지 못한데라고 제주에서 생각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TV에 안나오니 동네 초등학생들은 저를 모른다. 아이유가 놀러오면 난리가 난다. 동네 친구 딸들에게 '이모도 연예인이었어'라고 하면 요가 선생님이나 시골 아줌만줄 안다. 눈에서 안보이면 다 사라지는 거구나라는 생각을 했다"라고 말했다.

또 "변하지 않는 건 없다는 이야기를 매력있게 하기 위해 트렌디한 음악에 얹었다"면서 "변하지 않았으면 하는것이 있는 순간 괴로워지더라. 미모도 유지하고 싶고 남편의 사랑도 영원했으면 좋겠고 싶지만 죽으면 끝이다. 변하지 않았으면 하는 것이 없어지도록 인정하자 생각한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이효리는 지난 2013년 5월 발매한 정규 5집 'MONOCHROME'(모노크롬) 이후 4년 만에 키위미디어그룹의 김형석 회장의 손을 잡고 컴백했다.

정규 6집 'Black'(블랙)은 서울을 떠나 제주 생활을 통해 얻은 수많은 음악적 영감들을 담은 앨범으로 이효리가 직접 가사를 쓰고 곡을 만들었다.

이효리는 4일 저녁 6시 정규 6집 앨범 'Black'을 정식 발매하고, 동명의 타이틀곡 라이브를 카카오TV, 멜론서 최초 공개한다. 오는 5일 MBC 뮤직'쇼 챔피언'을 시작으로 방송 3사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