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북한 "ICBM 동해 목표 수역 정확히 타격" 주장

입력 2017-07-04 15:56:41 | 수정 2017-07-04 16:53:51
글자축소 글자확대
북한 조선중앙방송은 4일 오후 특별중대보도를 통해  ICBM 화성-14형이 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 사진=YTN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북한 조선중앙방송은 4일 오후 특별중대보도를 통해 ICBM 화성-14형이 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 사진=YTN 캡쳐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4형 발사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북한은 4일 오후 특별중대보도를 통해 "국방과학원 과학자, 기술자들은 새로 연구개발한 대륙간탄도로켓 화성-14형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도에서 북한은 전날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대륙간탄도로켓 화성-14형시험발사를 단행할데 대하여'를 친필로 직접 명령했다고 전했다.


북한은 "탄도로켓 화성-14형은 4일 오전 9시(평양시간) 우리나라 서북부 지대에서 발사돼 예정된 비행궤도를 따라 39분간 비행해 조선동해 공해상의 설정된 목표수역을 정확히 타격하였다"고 주장했다.

또 "시험발사는 최대 고각발사 체제로 진행되었으며, 주변국가들의 안전에 그 어떤 부정적 영향도 주지 않았다"면서 "대륙간 탄도로켓은 정점고도 2802km까지 상승해 933km의 거리를 비행하였다"고 설명했다.

북한은 이날 오전 9시40분께 평안북도 방현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해 40여 분간 930여㎞를 날려 보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