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국방부 "북한 미사일 ICBM급 신형 미사일 평가 "

입력 2017-07-05 09:37:05 | 수정 2017-07-05 09:37:0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DB>


군 당국은 5일 북한이 전날 발사한 '화성-14형' 미사일을 'ICBM(대륙간탄도미사일)급 신형 미사일'로 평가했다.

국방부는 5일 국회 국방위원회에 "북한이 4일 발사한 미사일은 고도와 비행거리, 속도, 비행시간, 단 분리 등을 고려할 때 ICBM급 사거리의 신형 미사일로 평가된다"며 "지난 5월 14일 발사한 KN-17(화성-12형)을 2단 추진체로 개량한 것으로 잠정 평가한다"고 보고했다.

군은 화성-14형 미사일을 ICBM급으로 평가하는 근거로 사거리 5500km 이상, 상승 단계에서 최대속도 마하 21 이상으로 비행한 것을 제시했다.


그러나 국방부는 "고정형 발사대에서 발사하고, 고난도 기술을 필요로 하는 재진입 여부 미확인 등을 고려할 때 ICBM의 개발 성공으로 단정하기는 제한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