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채리나, 방송서 거침없는 19禁 발언 "남편 박용근 엉덩이가…"

입력 2017-07-06 07:06:06 | 수정 2017-07-06 08:59:25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채리나 남편 박용근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채리나 남편 박용근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가수 채리나가 야구선수 출신 남편 박용근에 사랑을 드러냈다.

지난 5일 MBC '라디오스타'는 보스 시스터즈 전설의 언니들' 특집으로 가수 이효리, 룰라 출신 채리나,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출연했다.

최근 JTBC '효리네 민박'을 통해 이효리 남편 이상순이 국민남편으로 등극하자 MC들은 채리나, 가희, 나르샤에게 "우리 남편이 더 좋다고 느낄 때가 있냐"고 질문했다.

이에 채리나는 "저희 남편은 운동선수 출신이라 엉덩이가..."라면서 19금 발언을 이어갔다.

그는 "이상순과는 다르게 몸이 좋다"라며 "하체가 엄청 튼실하다"라고 설명했다.

"언니 우리 남편 몸 봤냐"는 이효리의 질문에 채리나는 "방송으로 봤을 때 태가, 사이즈가 대충 나오더라"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효리는 "우리 남편도 몸 좋아, 왜그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