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이효리 "핑클에서 '따'였다" 폭탄 고백…이유는?

입력 2017-07-06 08:22:05 | 수정 2017-07-06 08:22:05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이효리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이효리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이효리가 핑클 멤버들과의 사이를 고백했다.

지난 5일 MBC '라디오스타'는 보스 시스터즈 전설의 언니들' 특집으로 가수 이효리, 룰라 출신 채리나,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가 출연했다.

이날 이효리는 핑클 시절을 회상하면서 멤버들 성유리, 옥주현, 이진과 성향이 많이 달랐다고 고백했다.


이효리는 "누워서 인터뷰를 한 적은 없어도 누워있어서 인터뷰를 못한 적이 많았다"라고 말했다.

"왕따였냐"는 MC들의 질문에 "따였다"라면서도 "그런데 사이가 나쁜 것이 아니라 행동방식이 달랐다. 그 친구들은 술도 안 마시고 카페에 가고, 남자친구들도 없진 않았는데 조심스럽게 만났다"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