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필리핀, 레이테 지진으로 2명 사망·100여명 부상…"규모 6.5 강진"

입력 2017-07-07 09:39:38 | 수정 2017-07-07 09:39:38
글자축소 글자확대
필리핀 중부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했다. (자료 = KBS 뉴스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필리핀 중부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했다. (자료 = KBS 뉴스 캡처)

필리핀 중부 레이테 섬에서 6일 오후 4시께 발생한 규모 6.5 지진으로 최소 2명이 사망하고 100명 이상이 다쳤다.

7일 AP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지진으로 3층짜리 건물이 무너져 1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부상당했으며 6명이 매몰된 상태다. 무너진 건물에는 식료품 상점과 미용실, 게스트 하우스 등이 입점해 있었다.

이날 카낭가 마을과 외곽지역은 지진으로 정전이 발생하기도 했다.

또 다른 사망자는 카낭가에서 30km 떨어진 올목시에서 나왔다. 산사태가 집을 덮치면서 사망했다. 이 지역에서는 100여명의 부상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강한 흔들림으로 도시 일부 건물과 도로에 균열이 발생해 전력이 차단됐다. 올목 공항 활주로는 폐쇄됐다.

한국 기상청은 미국 지질조사소(USGS) 분석 결과를 토대로 필리핀에서 발생한 강진이 국내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한편, 필리핀은 주요 지진대와 화산대 활동이 중첩된 환태평양의 '불의 고리' 지역에 속한다. 지난 1990년 북부 지역에 규모 7.7의 지진으로 2000명의 사상자가 발생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