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 형님' 지코 "이상민, 나를 싫어한다고 생각했다"

입력 2017-07-08 20:28:22 | 수정 2017-07-08 20:28:22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아는형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아는형님



'아는 형님' 지코가 이상민에 대한 오해를 털어놨다.

8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씨엔블루 정용화와 블락비 지코가 출연한다.

이번 '아는 형님' 녹화 당시 서장훈은 "지코가 '아는 형님' 회식 자리에 참석했던 적이 있다"며 멤버들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지코는 "그 날이 인생에서 두 번째로 술을 많이 마신 날"이라 털어놨고, 형님들은 회식이 끝날 때까지 자리를 지켰던 지코의 의리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지코는 이상민에게 가졌던 오해를 털어놨다. 그 날 평소 존경하던 이상민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었는데 지코가 도착하자마자 이상민이 바로 그 자리를 떠났다는 것. 때문에 지코는 "'나를 싫어하나'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상민은 "절대 오해"라며 자신이 인정하는 국내 3대 '작곡돌' 중 한 명이 지코라고 강조했다.

'아는 형님'은 8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