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빗길' 경부고속도로서 버스·승용차 다중추돌…2명 사망·10여명 부상

입력 2017-07-09 16:45:26 | 수정 2017-07-09 16:46:40
글자축소 글자확대
9일 오후 2시 50분께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양재나들목 인근에서 광역버스와 승용차 5∼6대가 부딪치는 다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사고로 승용차 1대에 타고 있던 2명이 숨졌다. 또 16명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망자 2명은 버스에 깔려 심하게 부서진 승용차에서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사고는 승용차들끼리 먼저 추돌했고, 이 추돌 현장을 버스가 속도를 줄이지 못해 다시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현장에는 비가 많이 내리고 있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사고 발생 이후 소방당국이 상행선 3개 차로와 반대편 1차로를 통제한 채 구조작업을 벌여 극심한 교통 혼잡이 빚어지고 있다.

경찰은 빗길 부주의로 사고가 났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소년법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