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돌학교' 이순재 "치열한 경쟁 뚫은 소녀들, 세계 최고 걸그룹으로 키울 것"

입력 2017-07-12 11:36:47 | 수정 2017-07-12 11:51: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순재가 '아이돌학교' 첫 방송을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

12일 오전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Mnet 걸그룹 인재 육성 리얼리티 '아이돌학교'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전경남 PD, 신유선 PD를 비롯해 이순재, 김희철, 바다, 장진영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순재는 "보시면 알겠지만 정말 순결하고 아름다운 소녀들이다. 이들이 원대한 꿈을 꾸고 치열한 경쟁을 뚫고 이 자리에 서있다. 여기서 더 치열한 경쟁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이돌의 한류는 세계적이다. 앞으로도 계속 유능한 인재를 발굴해서 세계적인 걸그룹으로 키워나가야 한다"며 "철저한 훈련과 인성을 바탕으로 세계 최고의 아이돌로 키우기 위해 전문가 선생님들이 혼연일체가 돼서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아이돌학교'는 꿈과 끼를 가진 41명의 학생이 걸그룹이 되기 위해 배우고 성장하는 과정을 담아낸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순재, 김희철, 바다, 장진영, 박준희, 스테파니, 윤태식, 블랙아이드필승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교사진과 음악 총괄 프로듀서로 참여해 맞춤형 수업을 진행한다.

육성회원들의 투표로 결정된 최우수 학생 9명은 걸그룹으로 즉시 데뷔하게 된다. 오는 13일 밤 9시30분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