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커피스미스 손태영 대표 고소한 연예인 K씨, 보강조사 위해 檢 출석

입력 2017-07-14 14:25:03 | 수정 2017-07-14 14:25: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커피스미스 손태영 대표
MBC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MBC 방송 캡처


카페 프랜차이즈 커피스미스의 손태영 대표와 유명 여성 연예인 K씨간의 진실공방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K씨가 14일 보강수사를 위해 검찰 조사에 출석했다.

손태영 대표로부터 공갈협박을 당한 것으로 알려진 K씨는 이날 오후 서울중앙지검 조사1부(이진동 부장검사)에 출석했다. 이미 기소된 사건이지만, 검찰이 공소유지를 강화하기 위해 피해자 보강조사를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12일 커피스미스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사건과 관련해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하면서도 “이번 사건은 돈에 목적을 둔 것이 아닌, 상대방 측의 불법행위로 인해 시작된 사건”이라고 밝혔다.

이어 “진심 어린 사과를 받으려는 과정에서 감정이 격해져 일부 부적절한 표현이 사용된 점에 대하여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검찰은 공갈·공갈미수 혐의로 손태영 대표를 불구속 기소했다. 손태영 대표는 지난 2013년 7월부터 K씨와 교제했으며, K씨가 헤어지자고 말하자 사생활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