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이♥강남, 포옹 사진에도 친구라더니…결국 열애 인정

입력 2017-07-14 14:48:25 | 수정 2017-07-14 14:48:25
글자축소 글자확대
유이 강남 열애 인정
유이 강남 열애 인정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유이 강남 열애 인정 /사진=한경DB


유이가 강남과의 열애를 끝내 인정했다.

14일 한 매체는 유이와 강남이 SBS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편 녹화에 함께 참여하면서 더욱 친밀한 사이가 됐으며 현재 열애 3개월째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유이의 소속사는 곧바로 "두 사람의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 친구 사이일 뿐"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몇 분 후,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두 사람이 열애 중인 것으로 보인다며 데이트하는 모습을 포착한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에서 강남은 유이의 허리를 끌어안으며 포옹하고 있어 열애가 확실시됐다.

하지만 유이 측은 또다시 열애를 부인했다. 네티즌들은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었다.

이후 유이의 소속사는 결국 "현재 유이씨가 드라마 촬영중으로 확인이 늦어진 점과 여배우이기에 더욱더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어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 드리지 못한 점과 이로 인해 혼란을 드린 점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유이씨와 강남씨는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이제 막 교제를 시작한 시점에 급작스러운 보도로 인해 당황하고 조심스러워 하고 있다"며 "또한 유이씨는 현재 새롭게 시작하는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혹여나 작품에 피해가 될까라는 우려로 더욱더 조심스러웠던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 부분에 있어 서로 배려를 하다보니 먼저 열애 사실을 부인했으나, 서로 상의 하에 공식적으로 연애를 인정하기로 결정했다"면서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두 사람을 지켜 봐주시고 앞으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앞서 유이는 강남과의 열애를 극구 부인하며 "너무 당황스럽다. 제게 연인이 생기면 말하겠다"고 당당하게 밝혔기에 유이의 입장 번복에 아쉬움이 따르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공공기관 '블라인드 채용'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