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 형님’ 강호동 "웬디 덕분에 '칭찬해' 유행어 탄생"

입력 2017-07-15 21:07:18 | 수정 2017-07-15 21:07:1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아는형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아는형님



‘아는 형님’ 강호동이 레드벨벳 웬디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15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형님학교’가 계속 방송될 수 있도록 해준 일등공신으로 손꼽히는 레드벨벳이 출연한다.


지난해 슬기, 웬디, 조이, 예리 4명의 레드벨벳 멤버가 출연한 편은 팬들 사이에서 ‘레전드’라 불릴 만큼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아이린까지 함께한 완전체 레드벨벳의 출연을 기다리는 팬들이 많았던 만큼, 레드벨벳은 이번 방송에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미를 선사했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강호동은 웬디에게 덕분에 ‘칭찬해’라는 유행어가 탄생할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번 출연 당시 웬디는 가슴 찡한 칭찬 한 마디로 강호동을 울린 적 있다. 그 칭찬은 바로 ‘강호동이 너무 좋은 사람이라는 걸 느꼈다’는 것. 강호동은 당시 웬디의 말에 기운을 얻어 다른 사람들을 칭찬하게 되었고, 덕분에 ‘아주 칭찬해’라는 유행어까지 생길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이수근은 ‘싸펑피펑’이 슬기 덕분에 생긴 유행어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이수근은 생각지도 못한 ‘싸펑피펑’의 유래를 밝혀 모두를 웃게 했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공공기관 '블라인드 채용'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