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종구 "작은 손해 연연않고 석유화학·철강 구조조정 유도"

입력 2017-07-17 11:07:38 | 수정 2017-07-17 11:12:03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오른쪽) /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오른쪽) / 사진=한경DB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17일 석유화학, 철강 분야의 과감한 기업 구조조정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최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선동 자유한국당 의원이 석유화학, 철강 부분의 구조조정 비전 시급성을 지적하자 이같이 답했다.

그는 "구조조정은 중요한 과제"라며 "유화와 철강은 더 잘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해당 채권은행들이 면밀히 지켜봐서 때를 놓치지 않고 해야 한다면 작은 손해에도 연연하지 말고 과감히 이행하도록 지도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대우조선해양 구조조정이 관계부처와의 매끄럽지못한 협력으로 진통을 겪었다는 지적에 대해선 "부처간 협력, 협업이 중요하다는 걸 깨달았다"고 답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