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곽현화 "곧 '전망좋은집' 이수성 감독 기자회견에 대해 입장표명하겠다"

입력 2017-07-17 17:39:58 | 수정 2017-07-17 17:39:58
글자축소 글자확대
곽현화기사 이미지 보기

곽현화



배우 겸 개그우먼 곽현화가 '전망 좋은 집' 이수성 감독이 "곽현화의 노출은 사전에 동의된 사항이었다"고 기자회견한데 대해 자신도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이수성 감독은 17일 서울 강남구 프리마호텔에서 열린 '전망 좋은 집' 무삭제 노출판 서비스 유료 배포로 인한 성폭력 처벌법 위반 혐의 무죄 판결에 대한 기자회견에서 "노출을 하지 않겠다고 했으면 곽현화를 캐스팅하지 않았을 것"이라면서 "가슴 노출은 합의돼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곽현화는 자신의 트위터에 "지금은 통화를 못한다. 저도 곧 입장표명하겠다"고 밝혔다.

이수성 감독에 따르면 2012년 영화 '전망 좋은 집' 제작 당시 곽현화를 주연 배우로 캐스팅, 노출 수위에 대해 의논했지만 2014년 곽현화는 이 감독이 자신의 동의 없이 상반신 노출 장면이 포함된 '전망 좋은 집'을 유료로 배포했다며 고소했다. 검찰은 이 감독에게 성폭력처벌법을 적용해 기소했지만 지난 1월 1심에서 무죄 선고를 받았다.

이 감독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곽현화가 통화를 녹취한 후 보상금으로 3억원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카풀 서비스 영업 제동, 어떻게 생각하세요?

은행장 낙하산 인사,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