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이경규 "나는 아티스트, 김준호는 대중 연예인" 폭소

입력 2017-07-17 21:50:00 | 수정 2017-07-17 21:5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개그맨 김준호가 선배 이경규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17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김준호와 이경규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준호가 사전 인터뷰에서 이경규에 대해 “컨디션이 해마다 바뀐다. 감정 기복이 심하다”고 말한 사실이 공개됐다. 이에 이경규는 “아티스트에게는 약간의 지병과 히스테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경규는 “김준호는 아티스트가 아니가. 대중 연예인이다”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