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청와대 "8·15 특사 없다…물리적으로 불가능"

입력 2017-07-18 09:47:52 | 수정 2017-07-18 14:19: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 한경DB.

청와대는 오는 광복절 특별사면을 단행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청와대 관계자는 18일 기자들과 만나 "8·15 특사는 물리적으로 불가능하다"며 "특사의 주체는 법무부이고 사면을 준비하려면 시스템상 3개월 이상 소요된다"고 말했다.

최근 정치권 일각에서는 8·15를 맞아 문재인 대통령이 특사를 단행할 것이라는 전망이 제기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