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엑소 "레게 음악, 또다른 도전이자 전환점"

입력 2017-07-18 12:33:47 | 수정 2017-07-18 12:33:4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엑소(EXO)가 레게 음악을 들고 컴백한다.

엑소(수호, 찬열, 카이, 디오, 백현, 세훈, 시우민, 첸)는 18일 오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정규 4집 'THE WAR'(더워) 컴백 기념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백현은 "엑소로서는 (레게음악이) 도전이라고 할 수 있다. 처음 선보이는 저희 장르이며 엑소로서는 전환점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목 '코코밥'은 리듬에 맞춰 함께 춤추고 노래하자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엑소 정규앨범 '더 워'는 엑소의 새로운 세계관을 알리는 앨범으로, 작곡가 켄지(Kenzie),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 및 런던노이즈(LDN Noise), 마즈뮤직(MARZ Music), 더 플립토즈(The Fliptones), 헨리 등을 비롯해 멤버 첸, 찬열, 백현이 작사에 참여했다.

더불어 이번 타이틀곡 '코코밥'(Ko Ko Bop)은 리드미컬한 레게 기타와 무게감 있는 베이스 사운드의 조화가 매력적인 레게 팝이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