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컴백' 엑소 "워너원 등 후배들에게 자극 받아”

입력 2017-07-18 12:18:27 | 수정 2017-07-18 12:18:2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그룹 엑소(EXO)가 후배 가수들에게 애정을 드러냈다.

엑소(수호, 찬열, 카이, 디오, 백현, 세훈, 시우민, 첸)는 18일 오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워커힐호텔에서 정규 4집 'THE WAR'(더워) 컴백 기념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날 엑소는 눈 여겨 보는 후배에 대해 "우리 소속사 후배 NCT를 아주 많이 애정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프듀2' 춤도 출 줄 안다. 그만큼 우리는 후배들에게 자극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엑소 정규앨범 '더 워'는 엑소의 새로운 세계관을 알리는 앨범으로, 작곡가 켄지(Kenzie),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 및 런던노이즈(LDN Noise), 마즈뮤직(MARZ Music), 더 플립토즈(The Fliptones), 헨리 등을 비롯해 멤버 첸, 찬열, 백현이 작사에 참여했다.

더불어 이번 타이틀곡 '코코밥'(Ko Ko Bop)은 리드미컬한 레게 기타와 무게감 있는 베이스 사운드의 조화가 매력적인 레게 팝이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반도 전술핵 재배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