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군함도' 이정현 "소지섭, 현장에서 매너남…함께 연기해 영광"

입력 2017-07-19 16:38:55 | 수정 2017-07-19 17:14:1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이정현, 소지섭 /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정현, 소지섭 / 사진=최혁 기자


배우 이정현이 소지섭의 연기력을 극찬했다.

19일 오후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군함도' 언론배급시사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류승완 감독과 배우 황정민, 송중기, 소지섭, 이정현, 김수안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정현은 극 중 소지섭의 츤데레 매력에 대해 "촬영 현장에서 소지섭 선배님이 칠성 캐릭터 그 자체였다. 몰입하기가 너무 좋았고 서로 연기를 맞춰보거나 따로 얘기한 것 없이 그냥 둘의 연기가 척척 맞았다. 편안하게 잘 연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액션은 처음 해보는데 소지섭 선배님이 주의할 점을 알려주시고 항상 안전을 생각하셔서 다치지 않게 확인해주셨다. 매너가 너무 좋으셨다. 같이 연기해서 영광이다"라고 소지섭에 감사함을 전했다.

'군함도'는 일제강점기, 일본 군함도(하시마, 군함 모양을 닮아 군함도라 불림)에 강제 징용된 후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전작 '베테랑'으로 1300만 관객을 동원한 류승완 감독과 대한민국 대표 배우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등의 만남이 더해져 2017년 최고 기대작으로 손꼽힌 '군함도'는 오는 26일 개봉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한예진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