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양세종 측 "'사랑의 온도' 확정 아냐…제안 받고 검토 중"

입력 2017-07-19 13:54:29 | 수정 2017-07-19 13:54: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양세종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양세종 / 한경DB


배우 양세종이 SBS 새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19일 양세종 측은 "드라마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라면서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사랑의 온도'는 하명희 작가의 신작으로 상처와 고독을 외면한 청춘들이 방황하면서 자기 안의 사랑과 상대를 사랑한 시점을 깨달아 가는 과정을 보여준다. 주인공 네 사람은 서로의 세계관에 부딪히며 오해하고 자신의 세계관에 상대를 편입하려 든다.

현재 서현진, 양세종을 비롯 김재욱도 출연을 검토중이다.

한편 '사랑의 온도'는 지난 18일 종영한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와 후속작 '조작' 다음으로 편성 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