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법원, 20일 박근혜 재판 TV 생중계 여부 결정한다

입력 2017-07-20 08:03:03 | 수정 2017-07-20 08:03:03
글자축소 글자확대
대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사건과 같은 주요 재판의 TV 생중계를 허용하는 방안을 이르면 오늘 확정한다.

양승태 대법원장은 20일 대법관 전원이 참여하는 대법관회의를 연다. 재판 녹음, 녹화 중계를 금지하는 현행 법정 방청과 촬영 등에 관한 규칙 개정 여부를 논의하기 위해서다.

이에 따라 개정이 결정되면 1, 2심 주요 사건의 중계방송이 허용된다.

앞서 법원행정처가 전국 판사 2900여 명을 상대로 한 재판 중계방송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1000명 중 68%인 687명이 재판장 허가에 따라 재판 일부나 전부를 중계해야 한다고 답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