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용화, 솔로 컴백 첫 무대…기타 내려놓고 댄스 도전

입력 2017-07-20 09:20:20 | 수정 2017-07-20 15:28:29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FNC엔터테인먼트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씨엔블루 보컬 정용화가 기타를 내려놓고 댄스에 도전했다.

정용화는 20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여자여자해'를 최초로 공개한다. 이는 약 2년 6개월 만에 솔로 무대다.

이날 정용화는 신곡 '여자여자해' 무대에서 트레이드 마크인 악기를 내려놓고 '흥용화'로 변신해 스웨그 넘치는 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제껏 팬들에게 보여준 적 없는 새로운 색깔의 무대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와 함께 애절한 발라드인 '널 잊는 시간 속'을 함께 부르며 댄스와 발라드를 넘나드는 상반된 매력의 무대도 펼쳐진다.

타이틀곡 '여자여자해'는 펑키한 사운드가 돋보이는 댄스팝 곡으로, 한 눈에 꽂힌 이상형을 발견하고 직진하는 내용을 담았다. 또 정용화가 자작곡한 '널 잊는 시간 속'은 '잊고 싶다'는 반복적인 가사와 잔잔한 멜로디의 조화가 돋보이는 곡이다.

한편, 정용화는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방송 활동에 나선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