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알쓸신잡' 정재승 "'호기심천국' 방귀박사로 출연 제의, 아쉽게 무산"

입력 2017-07-22 09:37:45 | 수정 2017-07-22 09:37: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알쓸신잡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알쓸신잡



'알쓸신잡' 정재승이 '호기심 천국'에서 출연 제의를 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이하 '알쓸신잡')에서는 유희열, 유시민, 황교익. 김영하, 정재승의 전주 여행기가 공개됐다.

이날 '알쓸신잡'에서 정재승은 “더러운 얘기를 하나 하겠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정재승은 “영화 ‘덤앤더머’에서 방귀에 라이터로 불을 붙이는 장면이 나온다.”며 “‘방귀도 불이 붙나요?’라는 칼럼을 썼는데 ‘호기심 천국’ 작가가 실험하고 싶다며 연락이 왔다”고 말했다.

이에 정재승은 “실험을 적극 도와주기로 했다. 그런데 대본 내용이 방귀 박사를 모신다고 해서 내가 나가는 것이었다. 고민이 돼 지도교수에게 조언을 구하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정재승은 "지도교수님이 너는 박사가 아니라고 말했다. 그래서 방귀 석사로 나가면 안 되겠냐고 말했는데 결국 방송에는 못 나가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