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수도권 폭우·낙뢰로 교통 통제…제2외곽순환道 통제·경인선 운행 중지

입력 2017-07-23 10:29:18 | 수정 2017-07-23 10:29:1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수도권에 100㎜ 가까운 폭우가 쏟아지면서 곳곳에 호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제2외곽순환고속도로가 통제되고 경인선 상하행선의 운행이 중단되는 등 교통 불편이 초래되고 있다.

기상청은 23일 이날 8시 20분을 기해 경기도 고양시와 파주시에 호우경보를 발효했다. 오전 9시 20분에는 서울과 경기 시흥, 인천(강화군·옹진군 제외)에 호우경보를 발효했다. 이 시간 현재 호우경보 발효 지역은 경기도 고양시와 파주시를 포함해 모두 5곳으로 늘었다. 이곳에는 시간당 60㎜ 넘는 비가 내리고 있다.

수도권에 폭우가 집중되면서 교통통제도 잇따랐다.

현재 인천과 김포를 오가는 제2외곽순환도로 일부 구간은 침수로 차량이 통제되고 있다. 인천 북한 터널 구간 지하차도도 침수돼 통제 중이다.

경인선 일부 구간의 열차 운행도 일시적으로 중지됐다. 코레일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인천지역에 내린 폭우와 낙뢰 영향으로 오전 9시 20분부터 경인선 인천∼부평역 간 전동차 운행이 일시적으로 중단됐다가 오전 9시 47분께 다시 운행을 재개했다.

코레일은 현재 긴급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며 열차 지연 및 운행 중지와 관련한 안내 방송을 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파리바게뜨에 5378명 직접 고용 명령,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