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제2자유로 서울방향 침수 2시간 만에 통행 재개

입력 2017-07-23 13:18:41 | 수정 2017-07-23 13:18:41
글자축소 글자확대
23일 오전 집중 호우로 통제됐던 경기도 고양시 제2자유로 강매나들목 부근 서울 방향 도로 통행이 재개됐다. 앞서 오전 호우경보가 내려진 고양시 일대에는 최대 150㎜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23일 고양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0분부터 제2자유로 강매나들목 부근의 서울 방향 도로 300여m 구간이 배수 불량으로 물에 잠겼다. 서울 방향 도로 3차선을 전면 통제하면서 진입 차량이 우회하는 등 혼란을 빚었다. 제2자유로는 경기도 파주와 서울 마포구 상암동을 잇는 도로로 주말 교통량이 많은 곳이다.

경찰 등 지원 인력 10여 명을 동원해 배수 작업을 벌여 이날 낮 12시 20분부터 통행을 재개했다. 반대인 파주 방향은 침수되지 않아 차량 소통이 원활했으며 다행히 도로 침수로 인한 별다른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