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소미, 배우 김혜수와 특별한 인연 "직속 후배다"

입력 2017-07-24 15:44:40 | 수정 2017-07-24 15:44:41
글자축소 글자확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공


그룹 I.O.I (아이오아이) 출신 소미가 솔직하고 털털한 입담을 자랑했다.

24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소미와 배우 이태곤이 출연한다. 역대 최연소 게스트에 빛나는 소미는 사춘기 소녀다운 거침없고 솔직한 매력을 선보였다.

소미는 가족과 함께 쓰는 냉장고를 공개했다.

그는 "엄마가 하는 음식은 열 가지도 안 된다"며 "아빠가 20여 년간 해준 음식만 먹었다"고 사연을 밝혔다. 그러자 평소 소미의 가족과 친분이 있는 이연복 셰프는 "녹화 전 소미 어머니의 로비 문자를 받았다"며 솔직한 폭로를 자제시키기 위해 진땀을 흘리기도 했다.

이날 소미는 배우 김혜수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소미는 "김혜수 선배님과 같은 초등학교 태권도 시범단 출신"이라며 "직속 후배다"라고 밝혔다. 이어 태권도 다리 찢기 기술과 함께 화려한 송판 격파 시범까지 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태곤 역시 태권도 유단자임을 밝혀, 사상 초유의 게스트들의 '격파 쇼'가 벌어지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통화 녹음 알림'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8·2 부동산 대책' 이후 시장 전망은?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