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동상이몽2' 대륙의 ★ 추자현, 중국 성공 스토리…최고의 1분

입력 2017-07-25 09:03:17 | 수정 2017-07-25 11:04: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 방송 3회 만에 10%에 육박하는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4일 밤 방송된 SBS '너는 내 운명'의 시청률은 1부 8.4%, 2부 9.6%, 최고 10.4% (이하 수도권 가구 평균 기준, 전국 평균 1부 7.2%, 2부 8.2%)로 나타났다. 이는 2부 기준 지난 주 시청률 7.0% 대비 무려 2.6%가 단번에 상승한 수치다.

'너는 내 운명'과 같은 시간에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는 4.4%(전국 4.5%), MBC 'MBC 스페셜'은 2.7%(전국 2,7%)로, 지난 10일 첫 방송과 동시에 동시간대 1위로 쾌조의 스타트를 끊은 '너는 내 운명'은 경쟁 프로그램들과 2배 이상의 시청률 격차를 벌이며 3주 연속 동 1위로 월요 예능 최강자 입지를 굳혔다.

또한 폭발적인 SNS 반응에 힘입어 타깃인 '2049시청률' 역시 4.6%로 이 날 방송된 지상파, 케이블, 종편 예능을 통틀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는 모처럼 일정이 없는 주말을 맞아 집에서 휴식을 취하고 싶은 남편 이재명과, 주말을 맞아 남편과 외식 데이트를 하고 싶어 하는 아내 김혜경의 '동상이몽'이 그려졌다.

각각 타의, 자의로 옷 갈아입기를 거듭한 두 사람은 무려 3시간여 만에 집을 나섰다. 하지만 두 사람 앞에는 또 한번 돌발 상황이 펼쳐졌다. 자동차의 시동이 걸리지 않아 주차장에 발이 묶인 것. 출발조차 하지 못한 이재명 시장 부부의 외식이 순탄하게 이어질 수 있을 지 시선을 모았다.

'운명 커플'은 추자현-우효광은 북경 신혼집 집들이를 준비했다.

가족, 지인들과 저녁 식사를 즐기던 중 우효광은 추자현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선보였다. 우효광은 자신이 직접 그린 추자현의 초상화를 선물했다. 남편이 준비한 깜짝 이벤트에 감격한 추자현은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스튜디오에서 이 모습을 바라본 서장훈은 "중국 션"이라고 감탄했다.

추자현은 "초상화는 상상도 못했다. 더군다나 너무 잘 그렸다. 이 친구를 다 안다고 생각했는데 아직 모르는 게 많구나 싶어서 미안하더라"라며 우효광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우효광은 우는 추자현을 토닥이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내가 더 예쁘게 그려줘서 감동받았나보다", "여보 나 용돈 올려주면 안 돼?" 등 우는 아내를 달래기 위한 깨알 개그까지 선보여 추자현을 울고 웃게 만들었다.

이어 스튜디오에서는 추자현이 중국에서 성공하게 된 배경을 고백했다. 추자현은 자신을 지금의 자리에 있게 한 작품인 중국판 '아내의 유혹' 캐스팅 비하인드에 대해 "제가 이전에 출연했던 중국 드라마 속 남자 배우를 주인공을 뽑으려다 저를 보게 됐다"며 "처음에는 반대가 심했다. 한국 작품 리메이크 한국 여배우가 주인공이라니 이런 반응들이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제작사가 저에 대한 믿음이 세서 넘어올 수 있냐고 했고, 저 역시 절실해서 넘어갔다. 실물을 보고 바로 도장을 찍고 출연하게 됐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특히 추자현은 "중국말은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두 마디로 버텼다"며 "사실 중국 말을 하는데 글자를 보지 못 한다. 한글로 번역된 대본을 가지고 40권 정도를 상대 대사까지 달달 외웠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자아냈다.

'대륙의 별'로 거듭난 추자현의 절실함이 만들어낸 중국 성공 스토리는 분당 최고 10.4%를 기록하며 이 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

이날 마지막으로 등장한 커플은 김정근-이지애 부부다. 두 사람은 이 날 방송을 통해 8년 차 부부의 일상과 이들의 생후 6개월 된 딸 서아 양을 최초로 공개했다.

프리 선언 후 바쁘게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는 이지애와 달리 지난 3월 퇴직 후 아내의 뒤를 이어 프리 선언을 한 남편 김정근은 '김엄마'로 변신, 육아와 가사를 전담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 말미 예고를 통해 '워킹맘' 아내 이지애와 '독박육아' 남편 김정근의 ‘동상이몽’ 갈등이 촉발된 상황이 그려져 다음 주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남자의 시선으로 본 여자, 여자의 시선으로 본 남자 SBS '너는 내 운명'은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