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군함도' 이정현이 밝힌 실제 송중기 "이렇게 완벽할 수가 있나"

입력 2017-07-25 15:56:41 | 수정 2017-07-25 16:5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영화 '군함도' 위안부 피해자 오말년 役 이정현 인터뷰
이정현 / 사진 = CJ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이정현 / 사진 = CJ 제공


배우 이정현이 '군함도'에서 호흡을 맞춘 송중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정현은 영화 '군함도'(감독 류승완·제작 외유내강) 개봉을 앞둔 25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정현은 촬영 에피소드를 풀어놓던 중 송중기를 '우리 중기'라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사실 처음에는 '태양의 후예' 송중기라서 부담이 되고 연예인처럼 보였다. 그런데 첫날 보자마자 너무 살갑게 다가와서 고마웠다"며 "나한테 뿐만 아니라 모든 스태프에게 친동생처럼, 친오빠처럼 대해줬다"고 털어놨다.

이어 "계산적으로 행동하지도 않고 굉장히 인간적이다. 해가 뜰 때까지 소주를 마시면서 영화 얘기하는 걸 좋아한다"며 "연기 열정도 있는데 인간적이기까지 하다. 어떻게 그렇게 퍼펙트할 수가 있는지, 인간 송중기는 최고인 것 같다"고 극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정현은 "송중기는 자기 촬영분이 없어도 먼저 와서 현장을 챙겼다. 그런 점들이 배우로서, 동료로서 너무 고맙다"며 "군함도 현장은 축복이었다"고 행복한 웃음을 지었다.

'군함도'는 일제강점기 일본 군함도에 강제 징용된 조선인들이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황정민, 소지섭, 송중기, 이정현, 김수안 등이 출연했으며 오는 26일 개봉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